총 게시물 135건, 최근 0 건
   
[식물]

가는갯는쟁이

글쓴이 : 익명글쓴이 날짜 : 2009-03-16 (월) 22:30 조회 : 3179


Atriplex gmelinii C. A. Mey.

쌍떡잎식물 중심자목 명아주과의 한해살이풀.


좁은잎갯능쟁이라고도 한다. 바닷가 모래땅에서 자란다. 전체에 털이 없고 줄기가 곧으며 높이는 40∼60cm이다. 잎은 어긋나고 줄 모양 또는 바소꼴이며, 톱니가 거의 없고 두꺼우며 처음에는 흰색 가루로 덮여 있다.
7∼8월에 암수의 작은 녹색 꽃이 윗부분의 잎겨드랑이에 모여 달리며 전체가 수상꽃차례와 비슷하다. 수꽃은 포(苞)와 꽃잎이 없고, 암꽃은 2개의 포가 있으며 암술대가 2개 있다. 포는 자라서 삼각형으로 되고 3맥이 있으며 가장자리가 밋밋하다.
열매는 포과(胞果)로서 검은색이다. 종자는 검은색이며 원반형이다. 갯능쟁이에 비해 잎이 가늘고 길다. 어린 순을 식용한다. (출처 : 두산백과사전)

사진: 시화호생명지킴이
장소: 오이도
일시: 2007. 10. 11.


   

총 게시물 135건, 최근 0 건
처음  1  2  3  4  5  6  7  8  9  맨끝
해양수산부 해양환경정책과 | 세종특별자치시 다솜2로 94 / Tel (044)200-5287
시화호 관리위원회 사무국 | 경기도 안산시 상록구 해안로 787 한국해양과학기술원 4108호 Tel (031)400-6169 | Fax (031)400-7616